Quick Menu

Quick Menu

Quick Menu

건강새소식

진료시간

  • 평일 09:00 ~ 18:30
  • 토요일 09:00 ~ 15:00
  • 공휴일 09:00 ~ 13:00
  • 점심시간 13:00 ~ 14:00

월수금 : 야간 혈액 투석

053-643-3900

강좌

  • 건강새소식
  • 강좌

제목

랜선 홈트 작심삼일, 성공의 열쇠는?

외부에 나가는 시간이 점차 줄고, 집에 콕 박혀 개인적인 시간을 보내는 집콕족이 많아지면서 실내에서 하는 다양한 것들이 많이 생겨나고 그 질도 좋아지고 있다. 운동도 마찬가지다. 근래에는 스마트폰과 넘쳐나는 미디어 속 정보로 인해서 나가지 않더라도 다양한 운동을 실시간으로 접하며 몇몇 경우를 제외하고는 원하는 운동을 스스로 보고 따라 할 수 있게 되었다.

특히 피트니스 센터에서 많이 하는 웨이트 트레이닝은 많은 온라인 매체에서 동작을 가르쳐주기도 하고 전문가가 마치 바로 옆에서 알려주는 것 같은 고품질 영상도 많다. 따라서 운동 도구를 사고 프로그램을 보며 집에서 건강을 관리하는 사람이 늘어나고 있다. 그렇다면 집에서 홈트레이닝을 할 때는 어떠한 점을 인지해야 할까?홈트레이닝

랜선 홈트레이닝, 언제나! 어디서든! 편하게! 내가 원하는 것으로!먼저 홈트레이닝의 가장 큰 장점은 여부를 불문하고 하고 싶을 때 할 수 있다는 것이다. 우리는 24시간을 각자 다르게 사용하고 있다. 따라서 외부에서 운동하려면 생활과 운동 장소, 시간을 잘 맞춰서 해야 하지만 날씨와 피트니스 센터의 영업시간 등이 걸림돌이 될 때가 있다. 그렇기 때문에 홈트레이닝의 최고의 장점은 ‘내가 하고 싶을 때 하는 운동’이라고 할 수 있다.

또한 홈트레이닝은 나만의 장소에서 눈치 보지 않고 편하게 할 수 있다는 점도 있다. 누구에게 보여주기 위한 모습도 필요 없고 복장도 신경 쓰지 않으며 운동 후 샤워하는 동선도 최적화할 수 있다. 마지막으로 시간 낭비 없이 내가 원하는 것을 골라서 할 수 있다는 점이다. 잘 안되면 반복하고, 흥미가 없다면 언제든지 맞는 운동 프로그램으로 바꿔 커스터마이징 할 수 있다.

홈트레이닝 한계점, 이렇게 하는 게 맞아? 의지와의 싸움홈트레이닝은 장점이 많지만, 2가지 한계점은 치명적이다. 먼저 자신의 동작이 100% 정확한지 확신할 수 없다. 온라인으로 보고 하는 것은 일방적인 전달이다. 영상을 만든 운동전문가는 따라 하는 사람이 절대적으로 이해하고 실행에 옮길 수 있다는 것을 전제하며 제작한다.

따라서 잘못된 동작으로 단순히 모습만 따라 한다면 바라는 운동의 기대효과는 있지 않을 것이다. 사람의 관절의 모양과 뼈의 구조 및 근육의 움직임은 완벽하게 수학적으로 정해져 있는 것이 아니기에 1:1지도는 일정 기간은 필요하며, 이를 정기적으로는 체크 받는 것이 좋다.

우리의 마음가짐이 가장 편해지는 곳은 집이다. 운동할 수 있는 환경을 집에서 아무리 만들어 놓아도 장기간 꾸준히 실천하는 것은 정말 힘들다. 이론상으로는 당연히 가능할지 모르나 스스로 꾸준히 놓지 않고 이어갈 수 있는 계기를 만드는 것이 쉽지 않을 것이다. 운동해야 하는 타당한 이유와 그 의지를 이어갈 수 있도록 계기를 만들자.

홈트레이닝, 이렇게 하자가장 좋은 것은 홈트레이닝을 하면서 정기적으로 내가 하는 프로그램과 동작에 관해 체크하는 것이다. 근처 피트니스 센터에서 스스로 운동하면서 내가 하고 싶은 분야의 동작이나 프로그램이 있다면 전문가에게 정확한 동작 등을 지도받고 스스로 연습해보면서 맞는지 피드백을 받는 것이 중요하다.홈트 파트너

또한 동기부여를 위해 피트니스 센터에 다닐 때도 혼자 하는 것보다 친구나 운동파트너와 같이 마음이 맞는 사람과 함께하자. 온라인 상에서도 이러한 홈트레이닝 친구나 파트너를 만들어 같이 목표를 잡고 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어 보는 것도 추천한다. 홈트레이닝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다양한 질문도 하고 정체기에는 어떻게 하면 좋을지 등의 커뮤니케이션을 하며 꾸준히 운동의 끈을 놓지 않는 습관을 들이도록 하는 것이 중요한 열쇠일 것이다.

[warning] 호기심 많은 아이가 위험하다!여담이지만 아이가 있는 가정에서는 홈트레이닝을 하는 것은 정말 조심해야 한다. 아이들은 호기심이 왕성하다. 따라서 짐볼이나 폼롤러, 마사지 볼 같은 동그란 소도구는 꼭 보이지 않는 곳에 보관하자. 발로 밟고 올라가서 장난을 치다가 안전사고가 일어나는 경우가 있다. 조금 귀찮을 수 있지만 꼭 운동 전·후에 사용한 소도구는 제자리에 두어 건강과 안전 2가지를 모두 확보할 수 있도록 하자.

글 = 하이닥 의학기자 정운경 (운동전문가)출처: 건강이 궁금할 땐, 하이닥 (www.hidoc.co.kr)